구독신청

[년 월 제 호]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세아STX엔테크, 하동화력발전소에 국내 최대 친환경 막구조 설비 수주
기사입력 2020.07.29 10:02:34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발전소 내 저장하는 석탄분진 차단 설비로 지역 대기환경 개선

국내 최초 막구조 설비 도입으로 친환경 플랜트 기업 이미지 공고히 해

꾸준히 쌓아온 친환경 분야 펜더멘털 통해 환경 개선사업 적극 참여 계획


세아stx엔테크 하동화력발전소



글로벌 EPC 기업 세아STX엔테크(대표이사 안석환)는 하동화력발전소 내 저탄장 옥내화 설비를 수주했다. 4,000MW(메가와트) 급 전력을 생산하는 동 발전소의 석탄 저장용량은 70만 톤으로, 한국남부발전 주관 하에 입찰한 이번 수주금액은 약 1,637억 규모이다.

화력발전소의 원료인 석탄 분진(粉塵)을 막고 내부 저장을 위한 옥내화(屋內化) 시설은 정부의 대기환경보전법 개정안이 시행되는 2024년에 비해 2년 빠른 2022년 가을 준공될 예정이다. 평소 친환경 비즈니스 관련 경험이 많았던 세아STX엔테크는 철저한 사전 준비 끝에 국내 최대 규모의 막구조 설비를 기획하며 이번 수주를 따내게 되었다.

국내 발전소 설비 사상 처음으로 도입한 ‘지붕 막구조’는 석탄 저장공간 위에 거대한 막을 덮어 탄장(석탄 분진)의 날림을 원천 차단하는 방식으로, 대기환경 개선에 혁신적인 기여를 할 것으로 전망된다. 특히 향후 발주될 타 화력발전소 친환경 설비 입찰에도 금번 경험을 토대로 유리하게 접근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한국남부발전 역시 빠른 설비 확충으로 정부의 친환경 정책과 대기질 개선에 적극적으로 부응하게 되었다.


화공, 발전, 환경 분야에서 EPC 비즈니스(engineering, procurement, construction/설계, 조달, 시공)를 주력으로 하는 세아STX엔테크는 특히 친환경 분야에 깊은 노하우를 보유하고 있다. 2018년 글로벌세아그룹 편입 이후 포항, 광양, 당진, 보령 등 국내 주요 제철/발전소들의 대기오염 저감시설과 세계 최대규모인 이라크 루마일라 유전 내 플레어 시스템(유해가스 소각)을 잇따라 수주했다.

세아STX엔테크 안석환 대표이사는 “국내 최초이자 최대규모의 지붕 막구조를 활용한 저탄장 옥내화 사업을 통해 날림먼지를 방지하며 인근 거주환경을 쾌적하게 개설할 것이다"며 "꾸준히 쌓아온 친환경 분야의 기술과 경험을 토대로 국내외 환경 개선사업에 적극 참여할 것이다”고 소감을 밝혔다.

[본 기사는 매경LUXMEN 기사입니다]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세아STX엔테크, 하동화력발전소에 국내 최대 친환경 막구조 설비 수주

종근당건강 ‘리얼맨’ 완판 기념 사전 고객감사 프로모션 진행

글로벌 혁신 기업에 분산투자 미래에셋글로벌코어테크EMP펀드

[Business Inside] 코로나 직격탄 포스코

[Business Inside] KDB생명, 재보험사 전환 계획 가능할까… 업계에선 자본·인력·경험 부족 의구심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