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독신청

[년 월 제 호]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오비맥주, ‘세계 물의 날’ 맞아 ‘물 없는 6시간’ 캠페인 - 20일, 본사 임직원 250여명 동참…기부금 모아 물 부족 지역 기탁 예정
기사입력 2019.03.25 09:25:34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2019-03-21) 오비맥주(대표 고동우)는 UN이 지정한 ‘세계 물의 날(3월 22일)’을 앞두고 서울 삼성동 본사에서 ‘물 없는 6시간(No water for 6 hours)’ 캠페인을 실시했다고 21일 밝혔다.

세계보건기구(WHO)에 따르면 물 부족 국가의 10가구 중 8가구는 여성들이 물을 구해오는 역할을 하고 있으며 이들이 물을 얻기 위해 걸어야 하는 시간은 하루 평균 6시간. 오비맥주는 이러한 여성들의 고통을 함께 느끼고 공감하기 위해 ‘물 없는 6시간’ 사내 캠페인을 기획했다. 캠페인 참여자 수만큼 소정의 기부금을 적립해 국내 물 부족 지역 돕기에 사용할 예정이다.

20일 오비맥주 고동우 대표(왼쪽에서 세번째)와 임직원들이 ‘세계 물의 날’을 맞아 서울 삼성동 본사에서 ‘물 없는 6시간’ 캠페인에 참여하고 있다.



서울 본사에 근무하는 오비맥주 임직원 250여명은 20일 오후 1시부터 6시간 동안 물과 커피, 차, 음료 등 마실 것의 음용을 중단하고 화장실, 탕비실 등에서도 물 사용을 제한해 물 없는 삶의 불편함을 직접 체험했다. 캠페인 참여를 통해 그 동안 당연하게 써왔던 물의 소중함에 대해 느끼고 지구촌 물 부족 사태에 대한 경각심을 일깨웠다.

이외에도 물 부족 국가 현실을 보여주는 사진전, 개발도상국 여성들이 6시간 동안 물 긷는 과정을 체험하는 ‘워터트래킹’, 물 절약 실천을 다짐하는 서약식 등 사내 물 환경 이벤트를 통해 생명의 근원인 물의 고마움도 되새겼다.


오비맥주 관계자는 “캠페인 참여를 통해 임직원들이 삶의 필수 요소이자 맥주의 핵심 원료인 물의 가치를 인식하고 물 보호를 실천할 수 있는 계기가 되었기를 바란다”며 “앞으로 우리 지역사회를 위한 물 보전 활동에도 더욱 앞장설 것”이라고 말했다.

20일 오비맥주 직원들이 ‘세계 물의 날’을 기념해 서울 삼성동 본사에서 ‘물 없는 6시간’ 캠페인 포스터를 부착하고 있다.



오비맥주는 올해 새로운 사회공헌브랜드인 ‘OB좋은세상’을 선포하고 물의 소중함을 알리기 위해 ‘미래 물 지킴이 수호천사, ‘물과 사람 60초 영화제’ 등 다양한 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3월 22일 ‘세계 물의 날’은 점차 심각해지는 물 부족에 현상에 대한 경각심을 고취하고 수질오염을 방지하기 위해 UN이 제정, 선포한 날이다.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세아상역㈜, 태림포장, 태림페이퍼, 태림판지 인수 계약 체결

장세주 회장·장세욱 부회장 우애로 흑자경영 시동… ‘동국제강 형제경영’ 브라질 일관제철소 꿈 이뤄

‘매경·캘아이엠티 디지털 MBA’ 온라인 프로그램| 월 405달러로 미국 MBA 학위… 10월 11일까지 2기생..

세계 최대 ‘직류 에너지 자립섬’ LS산전, 진도군 西거차도에 조성

흔들리지 않고 강하고 아름답게 ‘마제스티 로얄’ 출시… 낮은 토크의 흔들림 없이 스윙할 수 있는 샤프..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