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독신청

[년 월 제 호]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하나·모두·인터파크 추천 자산가들이 선호하는 해외여행지
기사입력 2017.04.28 11:30:58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지난해 우리 국민이 해외여행에서 지출한 비용은 총 231억2000만달러, 전년 대비 7.4% 늘었다.

국제수지 통계에서 일반여행 지급액은 유학이나 연수 등의 목적이 아니라 여행이나 출장 등 외국에 체류하면서 지출한 돈을 의미한다. 다시 말해 순수 여행경비인데, 해마다 사상 최대 기록을 경신하고 있다. 여행업계에선 이러한 현상을 “여름휴가나 명절 연휴를 이용해 해외로 떠나는 일이 보편화됐다”고 분석한다.

‘가깝고도 먼 나라 여행’이었던 해외여행의 개념이 ‘원하는 시기에 떠날 수 있는 여행’으로 변화된 셈이다.

실제로 한국관광연구원 관광지식정보시스템의 자료를 살펴보면 지난해 내국인 출국자 수는 연인원 2238만3190명으로 2015년(1931만430명)보다 11.6%나 늘었다.

그렇다면 수많은 해외여행지 중 경제적으로 비교적 여유로운 자산가들이 선택한 곳은 어디일까. 국내 유수의 여행사 3곳에 같은 질문을 던졌다. 며칠 후 평생 꼭 한번 경험하고픈 버킷리스트가 배달됐다.

■ Part 1 | 오직 나만을 위한 휴식, 차별화된 일정 하나투어 제우스

▷No.1 특별한 나 in 북부이탈리아

이탈리아 밀라노 두오모 성당

이탈리아 북부해안지대(친퀘테레, 제노바)와 중세도시(시에나, 오르비에토, 만토바), 이탈리아의 유명 와이너리(몬탈치노, 몬테풀치아노)를 둘러보며 럭셔리한 일정을 소화하는 코스다.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인 친퀘테레 해안열차에 탑승하고 아름다운 꼬모 호수의 전경도 푸니쿨라에 탑승해 만끽할 수 있다. 이탈리아 최고의 미술관으로 꼽히는 우피치 미술관 관람도 빼놓을 수 없다.

여기에 더해 이탈리아의 문화 수도 만토바, 지난해 개봉한 김승우, 이태란 주연의 영화 <두 번째 스물>의 주요 촬영지들을 두루 둘러볼 수 있다. 6박8일 일정에 5성급 호텔에 투숙하고 국적기를 이용하는 비용은 890여 만원(1인)이다.

▷No.2 발리에서 닷새 동안 생긴 일?!

발리 남쪽 누사두아에 자리한 7성급 리조트 세인트레지스 발리에서 여유로운 일정을 즐길 수 있다. 세인트레지스는 세계적인 호텔 체인 스타우드 내에서도 최고급으로 분류되는 브랜드.

2008년 123개의 스위트와 빌라로 들어선 리조트는 2011년 월드 트레블 어워드에서 아시아의 대표 럭셔리 리조트로 꼽히기도 했다. 3박 5일 일정이며 가격은 340여만 원(1인)이다.

▷No.3 하와이 골프 7일

와이키키 해변의 중심가에 위치한 쉐라톤 와이키키 리조트에 투숙하며 카폴레이, 코올리나, 터틀베이, 와이켈레 등 4개의 명문 골프코스 중 원하는 곳에서 각각 18홀씩 도합 54홀 라운드를 즐길 수 있다.

고급 SUV 차량, 골프장 클럽 렌털 등 특전도 제공된다. 오아후 섬 관광 시 전문 포토그래퍼의 사진 촬영 서비스도 준비돼 있다. 5박 7일 일정이며 국적기 비즈니스 좌석이 제공된다. 가격은 950여만 원(1인)이다.

▶ Part 2 | 자연으로 떠나는 크루즈&패키지 모두투어

▷No.1 미지의 자연, 아마존 탐험

아마존 크루즈 탐험 (사진 아쿠아익스페디션)

초호화 크루즈를 타고 아마존을 탐험하는 일정이다. 아마존 강과 정글을 가장 가까이에서 즐길 수 있도록 특수 제작된 선박(20실 규모)에 탑승해 일정에 나선다.

크루즈 선박에는 소형 보트가 딸려 있어 바로 오지 탐험에 나설 수 있다. 육로 여행에 비해 더 많은 시간을 아마존 강에서 지낼 수 있다.

2척의 선박 중 ‘아리아 아마존’은 아마존 유일의 5성급 플로팅 부티크 호텔이다. 전 객실이 스위트룸으로 구성됐고 객실의 통유리로 아마존의 풍경을 즐길 수 있다. 페루의 유명 셰프, 페드로 미구엘 샤피노가 컨설팅한 수준 높은 식사가 제공된다.

전문 가이드와 함께 피라냐 낚시, 아마존 강 위에서의 피크닉, 핑크 돌고래와 함께하는 수영 등 알찬 일정을 즐길 수 있다. 8일 일정, 1100여 만원(1인). 왕복항공권은 별도다.

▷No.2 스칸디나비아 반도와 러시아를 한번에

덴마크 코펜하겐 니하운 운하

덴마크의 코펜하겐 관광 후 프린세스 크루즈의 최신 선박 로얄 프린세스호를 타고 스칸디나비아 4개국과 러시아로 항해하는 보름 일정의 여행이다. 길이 330m, 19층 규모의 크루즈에선 유리바닥으로 마감된 씨워크를 걸으며 다양한 엔터테인먼트를 즐길 수 있다.

코펜하겐의 니하운 운하, 러시아 상트페테르부르크의 피의 사원, 핀란드의 수도 헬싱키, 노르웨이의 수도 오슬로, 스웨덴의 수도 스톡홀름, 에스토니아의 수도 탈린 등을 경유해 다시 코펜하겐으로 돌아오는 일정이다. 589만원부터(1인).

▷No.3 크루즈에서 즐기는 지중해

지중해

지난해 첫 출항에 나선 크루즈 ‘세븐시스 익스플로러’를 타고 지중해 항해에 나서는 11일 일정의 여행. 224m 길이에 14층 높이의 크루즈에는 총 750명이 탑승할 수 있다. 기항지에선 무제한 무료 관광을 제공하고 특급호텔 수준의 식사는 물론, 선내 바와 라운지의 음료와 주류까지 무제한 제공된다. 24시간 무료 룸서비스는 기본. 이른바 올인클루시브(All Inclusive) 크루즈 여행의 진가를 확인할 수 있다. 829만원부터(1인).

▶Part 3 | 평생 꼭 한번 기다려온 로망 인터파크투어

▷No.1 일생에 단 한번 로망의 대륙 남미

페루 마추픽추

볼리비아 우유니 소금사막

중남미는 여행하기 쉽지 않은 지역임에도 늘 여행자들의 버킷리스트에 빠지지 않는 여행지다. 수수께끼에 둘러싸인 태양의 도시 마추픽추부터 인류 최고의 미스터리 나스카 문양, 우유니 소금사막에 이르기까지. 그야말로 황홀경이다.

특히 지상 최대의 거울이라 불리는 볼리비아의 우유니 소금사막에선 새하얀 소금과 하늘이 연출한 완벽한 데칼코마니를 경험해 볼 수 있다.

페루와 볼리비아, 이구아수 폭포로 이어지는 11일 일정의 여행엔 리마, 마추픽추, 우루밤바, 우유니 소금사막, 이구아수 폭포 등 핵심 명소 탐방이 포함돼 있다. 569만원(1인)부터. 일정에 따라 전문 여행작가가 멘토로 동행하는 테마 여행상품을 이용할 수 있다.

▷No.2 문학작품 속 그곳 러시아 시베리아 횡단열차 여행

러시아 모스크바 바실리아 성당

획일화된 일주 상품에서 벗어난 특별한 경험, 시베리아 횡단열차만큼 짜릿한 곳이 또 있을까. 러시아 여행가이드 북 <이지러시아>의 서병용 작가와 떠나는 러시아 시베리아 횡단열차 여행이 화제다.

국내 배낭여행 1세대이자 러시아 지역 전문가인 서 작가와 정보를 공유하며 여행을 즐길 수 있다. 시베리아 횡단열차는 모스크바와 블라디보스토크를 잇는 세계에서 가장 긴 열차. 내리지 않고 달리면 꼬박 6박 7일이 걸린다. 이번 일정은 블라디보스토크에서 이르쿠츠크 구간 열차에 탑승, 러시아의 백야(白夜)를 경험할 수 있다. 12박 14일 일정, 349만원(1인)이다.

▷No.3 이보다 멋진 곳은 없다! 시드니

호주 시드니

말이 필요 없는 청량한 공기와 맑은 바다, 대자연의 아름다움까지. 여유로운 호주에서 진정한 휴식을 즐길 수 있다. 한국보다 77배나 넓은 호주는 영토 크기만큼이나 다양한 매력을 품고 있다. 광활한 자연 속에서 펼쳐지는 짜릿한 액티비티는 물론 쇼핑과 휴양, 어느 하나 부족함이 없는 여행지다. 시드니, 멜버른과 같은 대도시 외에도 골드코스트, 울룰루, 다윈, 애들레이드, 태즈메이니아 등 미처 알지 못했던 매력적인 도시들이 여행자들을 기다리고 있다.


6일간 일정으로 이용할 수 있는 ‘럭셔리 시드니 세미패키지’는 국적기 프레스티지석이 제공되고 4성급 호텔 숙박이 포함(470여 만원)돼 있다.

3일 차에는 블루마운틴 전체를 조망할 수 있는 ‘시닉 월드’를 비롯해 석탄 탄광레일을 개조한 궤도열차와 에코포인트 전망대, 캥거루와 코알라를 볼 수 있는 야생동물원 등 자연에 동화되는 시간을 보낼 수 있다. 5일 차 저녁에는 움직이는 유람선 ‘쇼보트’에서의 럭셔리한 디너가 기다리고 있다.

[안재형 기자 자료=하나투어, 모두투어, 인터파크투어]

[본 기사는 매일경제 Luxmen 제80호 (2017년 05월) 기사입니다]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글·IBM 국내 상륙… 네이버·카카오·삼성 수성전 글로벌 vs 토종 AI 영토전쟁

자연을 결합한 첨단미학 휘게 라이프 덴마크의 디자인과 현대건축

규제 무색한 상승세 전환, 정부 후속조치에 '쫑긋'

[주식 시장 UP&DOWN] 북핵리스크 불구 실적호전주 강세 코스피 사상최고치 또 경신

[빅데이터로 보는 상권] (2) 서울에서 점심값이 가장 비싼 동네는?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